최신글

로컬 뉴스

[ 2020-05-02 ] 이종문재단 코로나19 취약 계층 위해 30만불 기부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▲샌프란시스코 한인 커뮤니티 재단(KACF-SF), 구제에 사용
▲시니어 케어 및 무료 급식에 배정

샌프란시스코 -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자택 대피 명령이 5월 말까지 연장된 가운데,
샌프란시스코 한인 커뮤니티 재단(KACF-SF)이 이종문 재단에서 기부한 30만 불을 취약 계층 노인 지원 등에 긴급 투입한다.
해당 기부금은 KACF-SF 발족 이래 단일 기부건으로는 가장 큰 액수로, COVID-19 위기에 가장 큰 영향을 받은 한인 필수 지원에 사용된다.

이종문 재단이 코로나 바이러스와 관련해 30만 불을 기부한 것은 이번이 두 번 째로, 앞서 이 대표의 모교인 밴더빌트 대학에서 활약하고 있는 병원 의료진을 위해 지원한 바 있다.
KACF-SF는 기부금 전액을 한인 커뮤니티의 COVID-19 즉시 대응 활동에 투입하며, 대부분 시니어 케어 및 무료 급식에 배정할 계획이다.

특히, 이 금액은 COVID-19에 대항해 최전선에서 활동 중인 이스트 베이 한인 봉사회(KCCEB), 코리안 센터(KCI), 실리콘 밸리 한미 봉사회(KACS) 등 베이 지역 내 한인 단체에 배정되는데, 일부는 이스트 베이 저소득층 노인 200명 분의 급식에 사용되는 한편, 현재 약 300인분의 무료 급식이 시행되고 있는 샌프란시스코, 산타클라라 지역의 급식 대상 확대에 쓰이게 된다.

소피아 오-김 KACF-SF 이사장은 “엄중한 시기에 한인 노인 취약계층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이종문 대표님의 관대한 지원과 노고에 감사드린다.”고 밝혔다.
KACF-SF 리나 박 사무총장은 “작금의 공중 보건 위기 상황은 우리 한인 사회 내 많은 구성원들에게 안전한 먹을거리와 서비스 접근에 큰 도전과제를 안겨줬다.”면서, “이종문 재단에서 제공한 엄청난 선물은 우리 비영리기구 파트너들이 고위험군을 위한 적절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보장해 주었다.”며 감사를 표했다.

KACF-SF는 팬데믹에 맞서 새롭게 조직된 베이 지역 K-연합(BAK-C)을 구성하고, 한인 사회에 COVID-19 리소스 제공 및 각종 지원 활동에 집중해왔다.
이종문 재단의 기부금과 K-연합의 협업, 이 두 가지 조합은 한인 사회에 더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.

▲이종문 대표 및 이종문 재단 이종문 대표는 미국계 한국인을 대표하는 기업가이며 독지가로서, IT 및 비즈니스, 교육,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.
특히, 한인 사회의 건강 및 웰빙에 관심을 기울여 온 그의 자선 활동은 이종문 재단을 통해 이뤄지고 있으며, 한인 사회의 역량 강화에 집중하고 있다.

샌프란시스코 한인 커뮤니티 재단 (KACF-SF) 베이지역에 거주하는 한인들의 건강하고 활발한 삶과 지위 향상을 위해 설립된 비영리단체이다. KACF-SF는 한인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비영리기관들을 재정적으로 후원하며 역량강화를 도모하는 데 목적이 있다.
또한, 한인사회의 기부 문화를 활성화하고 그 전통을 미래 세대에게 물려주는 것도 KACF-SF가 지향하는 바이다.

더 자세한 사항은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. www.kacfsf.org 베이 지역 K-연합 ( Bay Area K-Coalition ) 한인 사회의 니즈에 부합하기 위해 여러 단체가 함께 모여 협업하는 리더십 태스크포스로서, 베이 지역 K 그룹(BAKG)을 비롯, 북가주 한인 변호사 연합회(KABANC), 샌프란시스코 한인 커뮤니티 재단(KACF-SF) 및 준이사회(KACF-SF Associate Board) , 실리콘밸리 한미봉사회(KACS), 코리안 센터(KCI), 이스트베이 한인 봉사회(KCCEB), 한인검사협회(KPA), 심플스텝스 등 베이 지역 8개 한인 단체가 포함돼 있다. < KACF-SF 제공>
  • 한인행사에 참여한 이종문 회장

  • 한인행사에 참여한 이종문 회장

위 광고는 광고입니다. 광고리스트보기
SF Journal 보기
SF Journal 광고 문의: 이메일 kim@sfkorean.com
김진형 (408) 205-6340, 박효림 (408) 529-2191
위 광고는 광고입니다. 광고리스트보기
SF Journal 보기
SF Journal 광고 문의: 이메일 kim@sfkorean.com
김진형 (408) 205-6340, 박효림 (408) 529-2191